English
pcr brochure

지역산업의 혁신성장을 주도할 미래 인재,지식재산 전문인력양성 중점대학이 육성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21-03-31 08:28 조회38회 댓글0건

본문

지역산업의 혁신성장을 주도할 미래 인재,지식재산 전문인력양성 중점대학이 육성한다!

- 교육부-특허청-경상국립대·전남대·충북대 지식재산 전문인력양성 중점대학 업무협약(3월 30일) 체결 -

□ 교육부(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유은혜)와 특허청(청장 김용래)은 ‘지식재산 전문인력양성 중점대학(이하 IP중점대학)’으로 선정된 3개 대학*과 IP중점대학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3월 30일(화) 16시 30분 한국지식재산센터(서울 강남구)에서 체결한다.

  * 경상국립대(총장 권순기), 전남대(총장 정성택), 충북대(총장 김수갑)

 ㅇ 이번 협약을 통해 교육부-특허청-각 대학은 지역 혁신기업의 지속성장을 이끌 지식재산 전문인력을 양성하는 데에 노력을 기울이기로 합의하였다.

□ 이 사업은 권역별 IP중점대학 내에 지역 핵심 산업분야와 연계된 체계적인 지식재산 학위과정(학·석·박사)을 구축하고 이를 지역으로 확산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.

  ※ (2021 예산) 18억 원(3개 대학×6억 원) / (지원기간) 최대 10년(기본 5년+추가 3년+2년)

 ㅇ 사업효과를 높이기 위해 교육부의 ‘지자체-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 사업*(이하 지역혁신 플랫폼)’과 협업·연계하여 운영한다.

  * 지역 내 대학, 지자체, 기업 등이 플랫폼을 구축, 핵심분야에 맞춰 대학 교육체계를 개편하여 지역인재를 양성하고 지역혁신기관(기업, 연구소 등)과 협업하여 과제 수행

 ㅇ 지역혁신 플랫폼 선정 지역의 총괄대학*을 IP중점대학으로 선정하고, 플랫폼을 활용하여 지역 내 여러 대학과 기업·기관으로 지식재산 교육을 확산하는 방식으로 추진된다.

  * 플랫폼 참여대학 간 역할분담, 교육혁신 방향 설정·추진 및 공동의 교육혁신모델 창출 등 플랫폼의 교육혁신 제반 사항을 지원·관리

□ 특허청은 지역혁신 플랫폼 총괄대학을 대상으로 적격평가를 거쳐 총 3개 대학(경상국립대(경남), 전남대(광주·전남), 충북대(충북))을 권역별 IP중점대학으로 최종 선정하였고, 선정 대학은 2021년부터 지식재산 학위과정을 본격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다.

 ㅇ 경상국립대는 법학을 중심으로 공학·경영학·통계학 등 다양한 학문과 융합된 지식재산 학위과정을 개설하고, 이를 경남형공유대학(USG)을 통해 경남 지역 내 16개 대학으로 전파하고 기업·기관 등과 연계한 교육을 운영한다.

 ㅇ 전남대는 미래에너지·인공지능 등 4차 산업기술과 연계된 지식재산 학위과정을 마련하여 이를 광주·전남 공동학사관리시스템(LMS)을 통해 지역 내 14개 대학에 보급하고 지역 내 32개 지역혁신기관 등과 공유한다.

 ㅇ 충북대는 충북지역 전략산업인 제약 바이오와 연계된 지식재산 학위과정을 학부-대학원에 구축하고 이를 지역 내 14개 대학 및 44개 지역혁신기관으로 확산시킬 예정이다.

□ 정종철 교육부차관은 “지역혁신 플랫폼의 대학 간, 대학-지역혁신기관 간 협력체계를 활용하여 사업 간 상승효과를 창출하는 좋은 사례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.”라며,

 ㅇ “앞으로도 지역혁신 플랫폼을 통해 대학지원사업의 효과성을 제고하고 지역의 교육혁신모델을 발굴·확산하겠다.”라고 밝혔다.

□ 김용래 특허청장은 “IP중점대학을 통해 지역에 체계적인 지식재산 전문인력 양성 경로가 마련될 것으로 기대한다.”라며,

 ㅇ “특허청은 앞으로도 IP전문인력 육성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며, 향후 3개 대학이 구축한 우수한 교육모델을 바탕으로 IP중점대학을 전국으로 확대하겠다.”라고 밝혔다.
-산업재산인력과(사무관 김현아)-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