English
pcr brochure

김용선 신임 특허청 차장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20-12-17 10:08 조회518회 댓글0건

본문

김용선 신임 특허청 차장

정부는 12월 16일 특허청 차장에 김용선(金容善ㆍ53) 전 특허심판원 심판장을 임명했다.

신임 김 차장은 행정고시 37회(’94년 임용) 합격 후 특허청에서 공직생활을 시작해 청장비서관, 국제협력과장, 대변인, 산업재산정책과장, 산업재산정책국장 등 주요 보직을 두루 거친 정통 특허맨으로, 미국 워싱턴대에서 지식재산 전공 박사 학위를 받아 실무와 이론 공히 전문성을 인정받고 있다.

특히, 국제협력과장 재직 시 우리나라를 포함한 지재권 5대 강국 협의체인 ‘IP5 회의’ 산파역을 맡았고, 2013년 이후 4년간 최장수 산업재산정책과장으로 재직하면서 ‘4차 산업혁명 시대의 지식재산 정책‘, 중소기업 특허공제 도입’ ‘지식재산 금융 활성화 대책’ 등 국가 주요 지식재산 정책을 매끄럽게 추진한 정책통이기도 하다.

조직 내 선후배들의 신망이 두터우며 2018 년 특허청 노조 투표에서 “함께 일하고 싶은 관리자” 1위에도 선정된 바 있어 특허청의 내부 소통과 단합을 이끄는 데 적임이라는 평가다.

▲93년 행정고시(37회) ▲전남 고흥(67년생) ▲전주 전라고 ▲서울시립대 도시행정학과 ▲충남대 특허법무 석사 ▲미국 워싱턴대 법학 석·박사 ▲특허청 청장비서관, 정보개발팀장, 국제협력과장, 대변인, 산업재산정책과장, 산업재산정책국장, 특허심판원 심판장

-운영지원과(서기관 정세준)-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